​​ ​ ​ 강릉 주문진 여행 ( 아들바위공원, 씨스카이 호텔) ​ ​
본문 바로가기
  • 고독하지만 자유롭게 ...
보고/호젓한 여행지

강릉 주문진 여행 ( 아들바위공원, 씨스카이 호텔)

by 리뷰쟁이 놀먹선생 2020. 10. 15.

오랜만에 동해 바다를 마주하기
여름휴가도 추석연휴도 집콕에 지치신 첵스님이
동해바다가 보고 싶다고해서 급 계획한 여행
여러곳 돌아다니지말고 바다나 실컷 보고 오자!!
아침은 건너뛰고 도시락으로 챙겨온 삶은 밤과
과일로 차안에서 때우기..

날씨는 기막히게 좋다
단풍은 아직 물둘지 않고 이제 막 시작하고 있음

점심은 고민하다 따끈한 국물이 먹고파서
휴게소에서 라면 먹기
테이블 간격 넓고 아크릴 판으로
테이블 중간을 막아놔서 오히려 식당보다
휴게소가 안전해보임

한그릇 다는 못 먹고 대충 후루룩 넘기고 일어나기

으앗 동해 바다다~~~~
서해는 많이 다녔지만 동해는 거의 2년만이다 ㅜㅜ


우리가 좋아하는 강릉 사천진 해변에서 시작하여 영진해변 을 지나 주문진 해변까지 바닷길을
달리며 중간 중간 경치 감상하기

오랜만에 삼척쪽으로 가고 싶었으나
이번에도 역시나 젤 익숙한 양양쪽으로 왔다

우리가 좋아하는 주문진 아들바위 공원
전망대에 올라..가슴이 뻥 뚫리는 느낌

숙소는 미리 예약하지않고 그냥 당일 맘에 드는 곳에서 자기로 했기에 점심먹고 호텔 땡처리 앱에서 저령하게 나온곳 겟~!!!!!!
결국 주문진을 못 벗어나다 ㅎ

우린 트윈 덕후~!!!
근데 난방이 안된다고 ..꽥 .. 룸이 춥다 ㅜㅜ
결국 챙겨온 슬리핑백 가지고 와서 사용하기

평일인데 전 객실 이미 만실이란다 ...

뭔가 얼큰한게 먹고 싶어서 숙소근처 주문진 항에서 장치찜으로 유명한 식당에서 이른 저녁 먹기 그러고보니 두달만의 외식일쎄

 한때 핫한 아이템이었던 변의점에서 판매한다는
강릉초당 순두부 아이스크림..
우리 동네에선 볼 수가 없더니만 여긴 강릉 아이겨?
편의점 마다 가득가득하다 ㅋ
호텔 로비 편의점에서 하나 사들고 올라왔는데
특별한 맛은 없네 ...
낼은 주문진 항에서 해물사고 일찍 귀가하기


댓글7

  • 시원한 바다을 보니 저까지 시원해지는 느낌이네요 힐링하고 가요
    답글

  • 황금마스크 2020.10.16 22:46 신고

    난방이 안되는 호텔은 첨이네요 ㅎㅎㅎ
    바다 가고 싶어요
    언제봐도 그립고 그리운 동해바다인것같아요 ..
    답글

    • 몸에서 한기가 스멀스멀 올라오는데
      미치겠드라고 ㅋㅋ 침구도 차갑고 말이지 민박집은 방바닥은 뜨끈뜨끈 하자너
      정말 그런 바닥이 그립더라구
      요번에 다녀오고 나니 동해바다 근처서 살고 싶으 ㅋㅋㅋ

  • 은주리 2020.10.17 07:08 신고

    난 아직도 티스토리 적응이 안 되어서 댓글 어디서 쓰나 계속 하트 근처 버튼을 눌르고있었음 ㅋㅋㅋㅋㅋㅋㅋ
    나도 예약 안 하고 근처에 마음 드는 곳에 가자 이런 식 여행해보고 싶다
    가슴이 뻥 뚤렸을 듯
    요즘은 추워서 난방 안되면 정말 새벽에 너무 춥더라
    답글

    • ㅋㅋㅋㅋ 나두 첨엔 엄청 헤맸음
      지금도 헤매지만 대댓글 다는것도 몰라서 헤매고 ㅋㅋㅋ 평일이니까 뭐 어디든 방이 있겄지 하고 출발부터 함 ㅎ
      48900원에 예약해서 걍 모든걸 용서했음 ㅋㅋㅋㅋ

  • 계리직 2020.10.17 18:44 신고

    어머 큼직 큼직한게 볼거리도 많고 눈을 어디에 놓을지 모르겠네요!!
    진짜 한번 가보고 싶어요!!
    먹거리도 정말 많은거 같네요
    감사히 잘 보고 갑니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