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행담도 휴게소에서 노브랜드 버거 먹어봤어요 ​ ​
본문 바로가기
  • 고독하지만 자유롭게 ...
먹고/美食

행담도 휴게소에서 노브랜드 버거 먹어봤어요

by 리뷰쟁이 놀먹선생 2020. 6. 26.

행담도 휴게소에서 노브랜드 버거 먹어봤어요

저는 햄버거를 그닥 즐기는 편은 아닌데

핫한 아이템은 먹어봐야하는 미식가입니다

이제는 하나의 브랜드가 되어버린 노브랜드

참 아이러니하지만 작명 하나는

정말 잘 지은 듯해요 

누구 아이디어인지 칭찬받아 마땅해요 ㅎ

동네에 노브랜드 마트가 생기고 나서

물건도 저렴하고 해서 가끔 가는데요

노브랜드 버거가 요즘 핫 하더라고요

저는 처음에 노브랜드 매장에서 판매하는 건 줄

알았는데 알고 보니 따로 버거 매장이 있더군요 ㅋㅋ

전국적으로 아직 점포수가 많지 않아서

언제 기회 되면 먹어야지 했는데...

지난 대천 여행길에 보니 행담도 휴게소에

매장이 딱  ~~!!!! 오늘 점심은 이거다 싶었죠

행담도 휴게소 제일 끝쪽에 있어서

눈에 잘 안 띌 듯도 합니다만

그래도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고 있었어요

휴게소 매장들이 다 그렇듯 안에서 먹을 곳은

없고 테이크 아웃만 가능합니다

뭐 그래도 밖에 테이블이 있으니 서럽거나

노엽지 않아요  자 그럼 드루가 드루가 ~

휴게소 매장이라서 깔끔하게

더 관리가 되는 느낌의

행담도 휴게소 노브랜드 버거

일단 첫 느낌은 좋아 좋아

일단 메뉴 종류는 단출합니다

NBB어메이징 , 시그니처, 미트 마니아,

오리지널, 불고기까지 일단 세트 가격이니까

특별히 비싸다고는 할 수 없겠죠

처음이라 직원분께 추천을 받았더니

시그니처 추천해주기에 나는 요걸로 주문하고

첵스님은 더블패티가 들어있는 미트 마니아로

그분 밑 마니아 맞으니까요 ㅎㅎ

 

정말 이렇게 나올까요? 그럼 대박 인디 ㅋㅋ

흐음 매번 속지만 그래도 한번 더 기대를 해보는

배너 속의 노브랜드 버거 사진들. 정말 이렇게 나올까요?

미트 마니아는 계란 프라이까지 들어 있다니

얼핏 송탄의 미스 진 미스리 햄버거도 생각나고요

거기 햄버거도 맛있는데 말입니다

조금의 기다림 끝에 드디어 번호가 떠서

얼른 받아온 노브랜드 버거

바로 앞 테이블에 자리가 있어서

둘이 앉아 본격적으로 시식을 해봅니다

그런데 휴게소에 마스크 안 한 사람들

왜 이렇게 많이 보이죠? ㅠ.ㅠ 방호복 입고

힘들게 일하는 의료진들에 비함 마스크 따윈

힘든 것도 아닐 텐데 말이에요

요즘 계속 무증상 깜깜이 확진자들이 계속

발생하고 있는데 제발 타인을 생각해서

기본적으로 해야 할 수칙들은 챙겼음 합니다

쓰레기 버리러 나갈 때도 엘리베이터에서

사람 만날까 봐 꼭 쓰고 나가는 내가 너무

예민한 건가요?

 

 

잡설은 그만하고 노브랜드 버거 이야기로 돌아와서 ㅎ

먼저 시그니처 메뉴를 먹어봅니다

음.. 일단 단품으로 시켰는데  저 먹다가

편의점 뛰어가서 물 사 왔음요 ㅋㅋ

일단 패티가 좀 두껍긴 하나 오히려 이게 더

목매게 하는 것 같아요 좀 퍽퍽한 느낌이거든요

제입엔 그냥저냥 다른 브랜드 햄버거와 특별히

다른 맛은 없었던 거 같아요

배너에 걸린 사진으로는 굉장히 쥬시~~ 한 느낌인데 ㅎ

이건 첵스님의 미트 마니아

뭐 예상은 했지만 ㅋ 배너에 걸린 사진과는

많이 다른 느낌이고 첵스님도 특별히 여기만의

맛은 잘 모르겠다고 맛이 비슷하다고 합니다 ㅎ

 

가격 대비 가성비는 있는 것 같지만

맛은 개인 차겠지만 맛이 없어 다신 안 올래~

는 아니지만 특별히 여기가 맛있어!!!

 JMT 할 만큼은 아니었어요 ^^

ㅅㅅ버거의 아성과 경쟁하기 위해 만들었다는

노브랜드 버거.. 음 둘 다 먹어본 입장에서

돈 더 주고 ㅅ버거나 버거 ㅋ 먹을 듯합니다 ~~~

맛있다는 후기를 봐서 제가 기대를 너무

한탓도 있겠지요  그래도 서해안 고속도로

여행길에 행담도 휴게소 들릴일 있으면

한번  드셔보는 것도 괜찮을 듯 합니다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