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인제 황태 맛집 용바위 식당 ​ ​
본문 바로가기
  • 고독하지만 자유롭게 ...
먹고

인제 황태 맛집 용바위 식당

by 리뷰쟁이 놀먹선생 2021. 8. 14.

강원도 인제 맛집 황태국밥이 맛있는 용바위 식당

강원도 여행길에 내가 좋아하는 맛집이 몇 군데 있다. 양양 속초 가든, 삼척 삼척 해물찜, 봉평 진미 막국수 등 그중 속초나 고성에서 숙박하고 돌아올 때면 꼭 들려주는 애정 맛집이 있으니 바로 인제에 있는 황태 맛집 용바위 식당이다.

지금은 백종원 프로에도 나와서 더 유명해졌고 살짝 예전보다 맛은 아쉽지만 그럼에도 황태국밥 맛집으로는 손꼽히지 않을까 싶은 용바위 식당.

 

인제에 오면 여기도 황태 저기도 황태 저마다 원조임을 내세우며 황태를 파는 가게들이 즐비하다.

그동안은 강릉 쪽으로 여행을 다녀서 이곳을 올 기회가 없었는데 고성에서 숙박을 하고 집에 오다가 속초에 들려서 성게알을 사고 이곳에서 점심을 먹으려고 미시령 고개를 넘었다. 이곳을 들렀다 가면 홍천까지는 거의 국도로 가다가 고속도로를 타야해서 시간이 많이 지체되지만 그럼에도 들렸다 가는 곳이다.

 

이렇게 덕장과 가공공장도 식당 앞에 위치하고 있다. 이곳에서 직접 가공을 하는 황태를 가지고 만드는 거라 깊은 맛이 난다. 예전에 횡성이었나? 그곳에서 유명하다는 황태국밥집에 가서 먹어봤지만.. 성에 차지 않았다.

그곳을 들려보니 더욱더 용바위 식당이 맛집이구나 싶은 ㅎㅎ

 

식당 겉은 뭔가 좀 요란하게 많이 붙어 있어서 어수선하다. 이런 거 다 떼어내도 어차피 이곳에서 한 번이라도 맛을 보면 단골이 될 터인데..

오랜만에 들러보니 식당 내부도 예전과 많이 변했다. 그전엔 신발을 벗고 올라가서 바닥에 앉아야 했는데 전부다 입식 테이블이 놓여 있어서 이건 좋았다. 그리고 더 깔끔해진 듯... 그러나 안에도 뭔가 요란하게 붙어 있어 좀 정신 사나움 ㅋ

 

그리고 용바위 식당에서 한 가지 칭찬하고 싶은 건 바로 요 간이 세면대이다.  식당 내부에 이렇게 손 씻을 곳이 있어서 

특히나 요즘 같은 때는 정말 맘에 든다.

인제 황태국밥 맛집 용바위 식당의 메뉴판이다. 메뉴는 황태구이 정식과 황태국밥 청국장.. 그리고 사이드 메뉴 몇 가지로 단출한 편!! 어차피 이 집은 황태가 맛있는 집이니 뭐 굳이 메뉴 여러 가지 있을 필요도 없을 듯  

우린 늘 황태구이 정식이나 국밥을 먹기에 사이드 메뉴는 먹어본 적이 없음.

처음엔 황태국밥을 2인분 시켰는데 그분이 구이도 먹고 싶다고 해서 1인분은 황태구이 정식으로 바꿨다. 

정식은 1인분만도 가능한 점도 이 집의 장점이라고 할까? 

황탯국이 정식엔 황태국밥과 황태구이 1인분이 접시에 담겨 나온다.  공깃밥도 물론 딸려 나온다.

둘이 오면 정식 1, 국밥 1개 시키면 딱 좋다.

 

 

황태국밥.. 멀건 해 보이는 비주얼과 달리 맛이 꽤 깊다. 느낌상인지 예전보다 황태 건더기도 약간 덜 들어간 거 같고 

감자 덩어리도 보이지 않지만 그럼에도 사골국물처럼 진한 맛은 여전히 맛있다.

 

 

황태구이는 특별한 맛은 아닌데 양념이 너무 짜거나 달거나 하지 않고 담백한 맛이라 좋다.

 

 

국물 먼저 떠서 맛을 본 후에 밥을 말아서 구이 한 점과 함께 먹으면 궁합이 딱 맞는다.

한 그릇 먹으면 고기 국밥보다 더 보양식을 먹은 느낌이랄까? 다음엔 용기를 가져가서 오는 길에 포장을 해와야겠다는 

이 집에 올 때마다 엄마한테 이 맛을 한 번이라도 못 보여준 게 늘 마음에 걸린다 ㅠ.ㅠ 

 

식당 입구에 직접 가공한 황태와 특산품들을 판매하는데 이곳에서 사 온 황태채로 집에서 끓여도 역시 마트에서 사 오는 것에 비해 진한 국물 맛이 난다. 속초나 고성 쪽으로 여행을 할 때 한 번쯤 들려봐도 좋을 인제 황태 맛집 용바위 식당이다.

댓글2